스트레스 가득한 피곤한 하루,

휴가나 쇼핑 같은 가끔의 큰 행복 보다 일상의 상큼한 쉼표가 더욱 소중히 느껴집니다.

퇴근 후 친구들과의 폭풍수다,
혼자만의 소소한 여유,
상큼한 쉼표가 가득한 나를 위한 시간들,

우리의 일상을 촉촉하게 만드는 공유당이 건네는 첫 번째 라이프 스타일 입니다.